TEXT with Audio
  GRAMMAR
  VOCABULARY
  EXERCISES
  ADDITIONAL
EXERCISES
  HOMEWORK
 
제 7 과
강원도와 신사임당


 
현배는 친구와 함께 친구의 큰아버지 이 있는 강릉에 갔다. 강릉 고속 버스 터미널에 도착하니까 친구의 큰아버지께서 벌써 나와서 기다리고 계셨다. 큰아버지께서는 두 사람을 보고 참 반가워 하셨다.

친구 큰아버지: 강릉까지 왔으니까 설악산도 가 봐야지?1 두 시간이면 가니까. 요즘 단풍 한창일 텐데.2
친구: 네, 여기 오기 전에 현배하고 설악산에 같이 가자고 얘기했어요. 
현배: 지도를 보니까 강원도에는 산이 정말 많은가 봐요.3 그리고 이 지방은 산도 아름답지만 바닷가도 아주 아름답다는 얘기를 많이 들었어요.
친구 큰아버지:
그래. 강원도는 자연이 아름다워서 관광 산업 발달했지. 여름에는 수영을 하러 바닷가에 오는 사람이 많고 가을에는 단풍을 보러 사람들이 많이 와. 
현배: 큰아버지, 강릉에는 특별한 것이 뭐가 있어요?
친구 큰아버지: 글쎄 . . .
친구: 예쁜 호수 바로 바닷가에 있잖아요. 소나무도 많고요. 소나무 사이로 호수에 뜨는 것을 보는 것이 인상적이었어요.4 
친구 큰아버지: 자연도 아름답지만 유명한 사람도 많지. 신사임당 처럼5 역사적으로 유명한 분도 있고. 아마 한국 사람이라면 누구나6 다 알고 있을 거야.


신사임당


신사임당은 지금부터 약 오백년 전에 (1504 - 1551) 강릉에서 한 양반 집의 외동딸로 태어났다. 당시 여자들은 남자처럼 자유롭게 공부할 수 없었다. 그러나 신사임당의 부모님은 신사임당이 어렸을 때부터 그림을 가르쳤다. 신사임당은 학문 재주가 있었으며, 좋은 도 쓰고 아름다운 그림도 많이 그렸다. 특히 포도 풀벌레를 그리는 솜씨 뛰어났다. 신사임당은 부모님께 효도하고 남편을 잘 돕고 아이를 잘 기른 현모양처 모범이다. 한국에서 아주 유명한 학자인 이율곡*이 바로 신사임당의 아들이다.

* Yi Yul-gok (1536-1584) was the son of Shin Saimdang and Yi Wŏn-su, a local official. He was born Yi I, pronounced [e-e]; Yulgok is his pen name. Yi Hwang (pen name T'oe-gye) and Yi I are considered the finest scholars of the Chosŏn dynasty; from them came Korea's later intellectual heritage. Yi I had an illustrious public career; he was revered as a philosopher and a man of practical affairs.

서당 (김홍도 18세기)
Old Schoolhouse (by Hong-do Kim, 18th century)

읽기: 설악산 관광객이 점점 늘어요 / Extra Reading

영동 고속 도로 공사가 끝나서 설악산에 관광객이 많이 늘고 있다. 설악산은 한국의 가장 유명한 관광지 중의 하나이지만, 고속 도로 좁아서 교통이 불편했다. 여름의 휴가철에는 서울에서 강릉까지 고속 버스 보통 열 시간 이상 걸렸다. 

그러나 이 공사로 영동 고속 도로가 두 에서 네 줄로 늘어서 서울에서 강릉까지 차로 다섯 시간이면 갈 수 있다. 그 동안 복잡한 교통을 피해서 설악산을 안 가본 사람들도 올 가을에는 단풍 구경을 하려고 설악산으로 많이 갈 것 같다. 

 


문형과 문법 ( Patterns and Grammar Notes )

1.

A.V. + (어/아) 봐야지요

=> "should (try) . . . ," "must (try to) . . . "

This pattern expresses the speaker's intention to try to do something. It means "I will certainly try . . ." or "I should try . . ." 

  • 설악산에도 가 봐야지요.
    => I should (try to) go to the Sŏrak Mountains.

  • 신사임당의 시를 읽어 봐야지.
    => I must (try to) read Lady Shin Sa-im-dang's poems.

  • 그림도 구해 봐야지.
    => I must try to find her paintings.

Note that -(어/아)야지 expresses the intention of the speaker, as in "I should" or "I must."

  • 지금 집에 가야지.  
    => I should go home now.

  • 밥 먹어야지.
    => I should eat.

  • 숙제를 해야지.
    => I should do my homework.

The informal speech ending -지(요) can be either a statement or a question, depending on the intonation and context.

  • 비행기표를 사지? 
    => You will buy the airplane ticket, won't you?
  • 한국은 추석 때에 바쁘지요. 
    => (I'm saying that) they are busy during Ch'usŏk.

▲Top
2.  a.  N. + ㄹ/일 텐데(요)
=> "I imagine," "I would think," "it must be"
b.  V. + ㄹ/을 텐데(요) 
=> "I imagine," "I would think," "it must be"
This short connective form of -을/일 터인데 indicates the speaker's expectation or anticipation. It is derived from the verb 터이다 "to expect" and the connective -ㄴ/는데.

(a)
  • 동부에 단풍이 한창일 텐데(요). 
    => The fall foliage must be wonderful in the East.
  • 오늘이 동생 생일일 텐데 케이크를 먹었는지 모르겠다. 
    => Today must be my younger sibling's birthday, but I don't know whether he/she had a cake.

 (b) 

  • 피곤할 텐데 자지도 않고 책을 본다. 
    => He must be tired, but he reads on without sleeping.
  • 날씨가 추울 텐데 반바지를 입고 돌아다닌다. 
    => The weather should be cold, but he is walking around in shorts.

Note that V. + ㄹ/을 테니(까) means "since/because (it is expected to)." It indicates the speaker's expectation in regard to an event or an action. This construction comes from the connective (으)니까 "because" attached to the ㄹ/을 터이다 "is expected" ending.

  • 걸어가야 할 테니(까) 편한 신을 신으세요. 
    => Since we'll have to walk, please wear comfortable shoes.
  • 내일까지 다 마칠 테니(까)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 
    => I'll finish them all by tomorrow, so don't worry too much.
  • 날씨가 추울 테니까 두꺼운 옷을 입고 나가세요. 
    => The weather will be cold, so go out with thick (warm) clothes on.
  • 버스 타면 늦을 테니까 지하철을 타자. 
    => We'll be late if we take a bus, so let's go by subway. 


▲Top
3.  D.V. + ㄴ/은가 봐요
=> "I think it is," "it seems"
A.V. + 나 봐요
=> "I think it is," "it seems"

These endings express the speaker's supposition or guess. In this context, 있다 and 없다 are action verbs and they end in -나 봐요, as in 내일 숙제가 있나 봐요 "It seems there will be homework due tomorrow," and 그러나 시험은 없나 봐요 "but it seems there will be no test."

           

a. 

present

D.V. + ㄴ/은가 봐(요) 
A.V. + 나 봐(요) 
N. + ㄴ/인가 봐(요)
=> "I think it is," "it seems"
           

b. 

past

V. + 었/았나 봐(요) 

=> "I think it was," "it seems" 
           

c. 

future 

V. + ㄹ/을 건가 봐요 

=> "I think it will be," "it seems"
(a)
  • 오늘 날씨가 추운가 봐요.
    => I think the weather is cold today.
  • 경치가 좋은가 봐요.
    => I think the scenery is beautiful.
  • 그 분이 내일 한국에 가나 봐요.
    => I think he is going to Korea tomorrow.
  • 요즘 그 가수가 인기가 있나 봐요. 
    => I think the singer is popular these days.
  • 여기가 강의실인가 봐.
    => It seems as though this is the classroom.
(b)
  • 친구가 선물을 샀나 봐. 
    => I think my friend bought a gift.
  • 수업을 어제는 여기서 했나 봐. 
    => It seems that the class was held here yesterday.

(c) 

  • 내일은 날씨가 더울 건가 봐요. 
    => It seems as though it's going to be hot tomorrow. 

▲Top
4.  Adverb -적으로
 

-적으로 makes adverbs from Sino-Korean nouns. It is a two-step process: first, -적 makes an adjective from a noun, as in 역사적; second, -으로 is added to make an adverb, as in 전통적으로 "traditionally," 역사적으로 "historically," and so on, as illustrated below. Korean nouns are not changed in this manner. For example, the Sino-Korean noun 인간 can be changed to 인간적으로 "as a human being," but the Korean noun 사람 cannot be changed to 사람적으로.

Noun
Adjective

Adverb

역사
history  
역사적
historical  
역사적으로
historically 
세계
world 
세계적
world(-wide)
세계적으로
internationally 
전통
tradition 
전통적
traditional 
전통적으로
traditionally 
인상
impression
인상적
impressive 
인상적으로
impressively 
지리
geography
지리적
geographical 
지리적으로
geographically 
기계
machine
기계적
mechanical
기계적으로
mechanically


▲Top
5.  N. + (이)(라)면 누구/무엇 + (이)나
=> "if . . . is then whoever/whatever . . . ,"/"any (person/thing) would..." 

Literally, this expression means "if (one is) . . . , then (he/she does) . . ." Other question words, such as 어디, 언제, 어떤, or 누구, are used with this construction. (See also -든지 in L10, GN4.)

  • 한국 음식이라면 무엇이나 잘 먹는다. 
    => If it's Korean food, I like it all. 
  • 그 남자는 콘서트라면 어디나 간다. 
    => If it's a concert, he will go anywhere. He will go any place for a concert.
  • 학생이면 누구나 좋은 성적을 원한다. 
    => Any student would want a good grade. 
  • 중년 남자라면 누구나 운동이 필요하다. 
    => Any middle-aged man would need exercise.

▲Top
6.  a.  N. + 처럼
=> "like"
b.  V. + ㄴ/은/는 것처럼 
=> "as," "as though," "as well as"

Attached to a noun, -처럼 means "someone or something is like some other person or thing." Its meaning is close to -같이. When used after ㄴ/는 것, it means "as if" or "like doing." 
(a)
  • 그분은 학자처럼 연구만 한다. 
    => Like a scholar, he does only research .
  • 여름처럼 꽃이 한창이다. 
    => It's like summer; the flowers are in full bloom.
  • 언니처럼 동생도 불어를 잘 해요. 
    => The younger sister speaks French as well as her older sister.
(b)
  • 시를 잘 쓰는 것처럼 그림도 잘 그린다. 
    => He paints as well as he writes poems.
  • 한국어를 잘 하는 것처럼 영어도 잘 한다. 
    => She speaks English as well as she speaks Korean.
  • 성격이 좋은 것처럼 재주도 있다. 
    => He is as talented as he is good-natured.
▲Top


Copyright (c) All Rights reserved. University of California, Berkel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