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XT with Audio
  GRAMMAR
  VOCABULARY
  EXERCISES
  ADDITIONAL
EXERCISES
  HOMEWORK
 
제 10 과
경주와 신라의 건국 신화


 
한국은 삼국 시대부터 고려 시대까지 불교 국가였기 때문에 불교 문화가 아직도 많이 남아 있다. 경주는 삼국 시대 신라의 수도였으며, 도시 곳곳에서 아름다운 불교 문화를 많이 찾아 볼 수 있다. 또한 왕의 무덤왕릉이라고 하는데 경주에는 여기 저기에 왕릉이 많이 있다. 왕릉은 보통 무덤보다 훨씬 커서 작은 언덕처럼 보인다. 

경주에서 가 봐야 할 곳은 불국사석굴암이다. 불국사는 535년에 세워진 인데 아름다운 석탑으로 유명하다.1 석굴암은 큰 불상 모셔 놓은 이다. 부처님미소 마치 살아 있는 것 같아서 무척 아름답다.

현배: 경주는 아주 깨끗하고 정돈이 잘 된 도시구나.
유미: 응, 역사적으로 유명한 것도 많이 있고.
현배: 어제 국립 박물관에서 옛날 임금님들의 왕관, 허리띠, 신발, 들을 보니까, 내가 마치 신라 시대에 온 것 같더라.2
유미: 왕비 금반지, 귀걸이도 참 잘 만들었지? 그런데 참 무거웠겠더라.
현배: 그래, 그리고 천년이 넘었는데 아직도 참 멋있지? 그래서 "신라"라는3 말을 지금도 많이 쓰나 봐. 어디서든지4 신라 호텔, 신라 다방, 신라 빵집 같은 이름을 자주 볼 수 있잖아. 그런데 신라가 어떻게 세워졌지?
유미: 박 혁거세라는 사람이 세웠잖아.5 수업 시간에 배웠는데 기억 안 나?


신라 건국 신화

신라 첫 임금의 은 '박'이고 이름은 '혁거세'이다. 기원전 1세기에 경주 지방 어느 마을촌장이 하루는 속에서 울고 있는 흰 을 보았다. 가까이 가 보니 말은 하늘로 날아가고 거기에 커다란 이 있었다. 촌장이 알을 보니 그 안에 어린 사내아이가 있었다. 촌장은 그 아이를 집에 데려다가6 길렀다. 그리고 그 아이의 이름을 "박 혁거세"라고 지었다. 얼마 후 아이가 커서 용감한 장수가 되었는데 그 지방 사람들이 그를 임금님으로 모셨다. 신라는 그 후 약 1천년의 긴 역사를 가진 국가로 발전하였다.

석굴암 불상 (신라 8세기)
Buddha statue in Sŏkkuram Grotto (Silla 8th century)

 


문형과 문법 ( Patterns and Grammar Notes )

1. 

N. + (으)로 유명하다

=> "is famous for" 
V. + ㄴ/은 것으로 유명하다
=> "is famous for -ing . . ."

V. + 기로 유명하다

=> "is famous for -ing . . ."

-기로 유명하다 is often used with a descriptive verb, such as 좋다, 많다, 크다, or 넓다.

  • 석굴암은 아름다운 불상으로 유명해요. 
    => Sŏkkuram is famous for its beautiful Buddha statue.

  • 이 식당은 불고기로 유명합니다. 
    => This restaurant is famous for its bulgogi.

  • 그 회사는 컴퓨터를 잘 만드는 것으로 유명해요. 
    => The company is famous for making good computers.

  • 설악산은 경치가 좋기로 유명해요. 
    => The Sŏrak Mountains are famous for having beautiful scenery.

  • 유럽은 오래된 교회가 많기로 유명하다. 
    => Europe is famous for having many old churches.


▲Top
2.  V. + 더라 
=> "I'd say . . . ,"  "(I remember) something . . ."

This intimate and casual sentence ending is made up of the retrospective particle 더 plus 라 and reports the speaker's experience or firsthand information. The speaker must be addressing a person of equal or lower rank and of close relationship. The polite way of saying this ending is -던데요, as in 그 식당 좋던데요.

  • 나는 더 있기가 싫더라. 
    => I didn't want to stay longer.
  • 한스가 집에 가더라. 
    => (I remember seeing that) Hans was going home.
  • 강의실에 갔더니 늦었더라. 
    => When I got to the classroom, I was late. 
  • 도서관에 갔더니 게이꼬가 뭘 열심히 읽고 있더라. 
    => (I remember seeing that) Keiko was reading something attentively when I went to the library.
  • 요즘 걔는 바쁜 것 같더라. 
    => He seems to be busy these days.


▲Top
3. 

N. + (이)라는

=> "(so) called . . . ," "known as . . ."

-(이)라는 is a short way of saying -(이)라고 하는 and means "known as."
  • 영식이라는 학생을 알아요? 
    => Do you know a student named Young-sik?
  • 서울 집이라는 식당이 아주 맛있습니다. 
    => The restaurant called Seoul House has very good food.
  • 엘엠이라는 회사가 여기에서 제일 크대요. 
    => I heard that the company known as LM is the biggest around here.

▲Top
4.  a.  Question word + (이)든지
=> "whoever/whatever/whenever/wherever . . ." 
b.  Question word +  V. + 든지
=> "whoever/whatever/whenever/wherever . . . (verb)"

When question words, such as 누구 "who," 무엇 "what," and 언제 "when," are combined with 든지, the result is 누구든지 "whoever," 무엇이든지 "whatever," and 언제든지 "whenever," respectively. The particle -(이)든지 is interchangeable with -(이)나.  (See L5, GN5)

(a)
  • 누구든지 
    => "whoever, anyone, everyone" 
  • 무엇이든지 
    => "whatever, anything"
  • 어디든지 
    => "wherever, anywhere" 
  • 언제든지 
    => "whenever, any time"
  • 얼마든지 
    => "any amount, as much as"
  • 어떻게든지 
    => "no matter how"

  • 누구든지 그 분을 좋아해요. 
    => Everyone likes him.
  • 동생은 무엇이든지 잘 먹습니다. 
    => My little brother likes to eat anything.
  • 언제든지 찾아오세요. 
    => Please come to see me any time.
  • 이 도시는 어디든지 깨끗해요. 
    => This city is clean everywhere.

(b) 

  • 누가 오든지 
    => "whoever comes"
  • 무엇을 보든지 
    => "whatever (you) see"
  • 어디에 가든지 
    => "wherever (you) go" 
  • 언제 왔든지 
    => "whenever (you) came"
  • 얼마나 비싸든지 
    => "however expensive it is"
  • 어떻게 말하든지 
    => "no matter how (you) say (it)"

  • 누구를 만나든지 예절을 잘 지키세요. 
    => Whomever you meet, be courteous. 
  • 무엇을 배우든지 열심히 해야 돼. 
    => Work hard at whatever you study.
  • 어머니는 언제 오시든지 후식을 가지고 오신다.
    => Whenever she comes, Mother brings desserts.
  •  내 친구는 어디를 구경하든지 꼭 사진을 찍는다.
    => A friend of mine takes photos without fail wherever he travels.


▲Top
5. a. V. + 잖아(요)
=> "right?," "doesn't it?"
V. + (었/았)잖아(요)
=> "right?," "didn't it?"
b.  N. + (이)잖아(요)
=> "isn't it?"
N. + (이)었잖아(요)
=> "wasn't it?"

This informal ending is a short form of -지 않아(요) and is often like a tag question. The listener may respond with 그래(요) "That's right," 맞아(요) "You're right," "글쎄(요) "Maybe," or 아니(오) "Not really." The listener may also respond with 그래(요)? "Really?/Is that right?" or 왜(요)? "Why?"

(a)
  • 민수가 일을 안 한대잖아. 
    => They say Min-su quit her job, you know.
    (왜요?) 
    => (Why?)
  • 신라는 박혁거세라는 사람이 세웠잖아. 
    => Silla was founded by a man called Pak Hyŏkkŏse, you know. 
    (그래요?) 
    => (Really?)

(b) 

  • 저 영화는 지난번에 같이 본 영화잖아.
    => That's the movie we saw together, right?
     (그래.) 
    => (Right.) 
  • 그건 예절 없는 행동이잖아. 
    => That's poor manners, isn't it?
    (글쎄요.) 
    => (Maybe.)

▲Top
6.  a.   N. + 을/를 데려다가
=> "after bringing"
b.  N. + (을/를) 데리고 

=> "bringing/taking with" 


데려다 is never used by itself as a verb. It has to be used with a connective, such as -다가 and -고. 데려다가 means "after bringing (someone)," 데리고 가다 "to take (someone) along," and 데리고 오다 "to bring (someone)." The honorific form of 데려다가 is 모셔다가 "after accompanying (someone)," and the honorific form of 데리고 is 모시고 "accompanying." 데려다가 and 데리고 are not used for bringing or taking an inanimate object, such as a book, a lunch, or a car. 가져다가 and 가지고 are used for inanimate objects, as in 점심을 가지고 오세요 "Please bring your lunch." 
(a)
  • 강아지를 데려다가 길렀는데 지금은 큰 개로 변했다.
    => After bringing the puppy home, I raised it, and it is now a big dog. 
  • 명절에 친구를 집에 데려다가 한국 음식을 만들어 줬다.
    => After bringing my friend home, I treated her to Korean food.

(b) 

  • 동생 데리고 와. 
    => Bring your younger brother with you.
  • 대전에 친구를 데리고 갔어요. 
    => I took my friend with me to Taejŏn.
  • 마이크는 아버지를 모시고 경주에 갔다.
    => Mike took his father with him to Kyŏngju. 
  • 아들이 부모님을 모시고 파티에 나왔어요. 
    => The son brought his parents with him to the party.
▲Top


Copyright (c) All Rights reserved. University of California, Berkeley